한국환경공단, 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 교육생 모집

1월 15일 모집 마감, 총 25명 교육생 선발 및 교육
수료 후 유엔 등 국제기구 인턴 근무 기회 제공
지난해까지 총 570명 과정 수료
코로나 19상황 속 국제환경전문가 양성으로 그린뉴딜 일자리창출 등 지속적 노력 경주
김한결 기자
eco@ecomedia.co.kr | 2021-01-05 16:33:18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

[이미디어= 김한결 기자] 한국환경공단(이사장 장준영)은 국제 환경협력 수요에 대응하고 국내 우수 인재들의 국제기구 진출 지원을 위해 ‘2021년 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’ 교육생을 15일까지 모집한다.

 


대상은 대한민국 국적을 가진 대학교 4학년과 대학원생(석ㆍ박사), 대학 및 대학원 졸업 후 1년 이내인 자(2021년 1월 15일 기준)이며, 서류와 영어 면접 등의 심사를 거쳐 총 25명을 교육생으로 선발한다. 교육생은 3주에 걸쳐 총 70시간 동안 기후변화, 생물다양성, 환경통상 등 국내·외 환경정책과 국제기구 근무에 필요한 각종 실무과정으로 구성된 전문교육을 받는다.

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생에게는 국내·외 환경 관련 국제 기구에서 최대 6개월 동안 인턴으로 근무할 기회가 주어진다.

해외 소재 국제기구 파견자는 왕복항공료, 보험료 및 최대 월 130만 원의 체재비를, 국내 소재 국제기구는 월 80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며, 특히 올해는 지원범위를 확대해, 코로나19 검사비용, 비자발급비, 예방접종비용 등 해외 파견에 필요한 준비금을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.

‘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’은 국제 환경협력 수요에 대응하고 우리나라 우수 인재들의 국제기구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2009년부터 시작됐다. 지난해 말까지 총 570명이 과정을 수료했고, 이중 316명이 환경 관련 국제기구에 파견된 바 있다.

‘2021년 국제 환경전문가 양성과정’ 지원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 누리집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, 지원서는 1월 6일부터 15일 오후 5시까지 한국환경공단 국제협력부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.

장준영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“국제환경전문가 양성과정은 그간 국내 인재들의 국제기구 취업 등 그린뉴딜 일자리 창출의 가교 역할을 수행해왔다”며, “공단은 코로나19상황 속에서도 국제환경협력 수요 대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”고 말했다. 

[ⓒ 이미디어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